본문 바로가기
INSIGHT/라이프스타일

[후기] 와인 벼룩시장 다녀오다!

by 여행강사 김다영 nonie 2008. 6. 16.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월 14일, 기다리던 와인 벼룩시장 둘째날!
작년엔 양재동 AT센터까지 가서 와인 10여 병을 낑낑거리면서
혼자 열심히 지고온 솔로녀의 설움이 있었지만 ㅠ.ㅠ
올해는 양재동보다 훨 가까운 행주산성에서 열린다.

오전 11시, 드디어 와인아울렛 라빈 도착! 사람은 많은데, 작년보다
규모는 훨씬 적다;; 1층 전시장에는 업체 수가 한 10여 곳 밖에
안되는 듯...작년의 전시회장같은 분위기에 비하면 너무 아담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벼룩시장 행사장 전경.



저렴한 와인들도 많았지만, 무엇보다 디켄터를 보니 왠지
마음이 두근두근;; 사고 싶은 걸 꾹 참았다.
열심히 시식용 치즈를 먹어가며ㅋㅋ 와인 시음 시작!

처음엔 스페인산들을 집중적으로 마셔봤는데, 달달한 와인들이
많아 딱 내 취향이다. 첫번째 초이스는 스위트한 '그랑비아'!
그 외에도 키스를 부르는 와인이라는 이태리산 '이바치',
저렴한 이태리&프랑스산 와인들, 또 향기로운 달콤함이 일품인
칠레의 Las Tacas 등 7병을 골랐다. 다들 만원도 안되는 가격들이라
부담이 크지 않았다. 하지만 차가 없어서 들고오는 데 상당한 압박이;;
한 업체 분께 부탁드려서 예쁜 와인용 나무상자도 하나 얻었다.

마침 다음날인 일요일에는 친구들과 모임이 있어서
디저트용으로 딱 좋을 듯한 이바치를 골라 가져갔다.
이바치 시음기도 곧 올릴 예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