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시아 항공의 두번째 기내식, 간단한 랩과 초콜릿



출국, 그리고 입국...말레이시아로 향하는 첫 여정

그렇게도 뻔질나게 비행기를 타고 내리지만, 처음 가는 나라로 향할 때는 어김없이 설레는 마음만 한 가득이다. 아시아나 라운지에서 간단히 아침식사를 하고 말레이시아 항공 탑승. 최근 들어 수속시간이 다소 여유로운 국적기만 줄곧 타다가, 오랜만에 탑승동 구석탱이 게이트의 외항사를 타려니 이만저만 서둘러야 하는게 아니다. 게다가 탑승 시간을 어찌나 칼같이 지키시는지, 아직 10분 정도 남았는데도 곧 스피커로 내 이름을 방송할 태세; 승무원들의 난데없는 재촉으로, 간만에 공항에서 뜀박질을 하며 정신없는 여행이 시작되었다.


빨강, 녹색, 노랑 등 총천연색 의자로 정체성을 표현한 말레이시아 항공. 사실 시설은 낡고 볼품없다. 개인 모니터도 없고, 자리도 넓은 편은 아니니까. 하지만 운좋게 앞칸 더블좌석 맨 뒷자리(황금석ㅋㅋ)가 걸리는 바람에 비교적 편안하게 5시간을 보냈다. 기내식도 먹을만 하고(앞으로 쭉 얘기하겠지만, 커피는 주문하지 말것!!!) 기내지도 나름 유익해서 나중에 올 때는 한권 챙겨왔다. 




세련되고 현대적인 쿠알라룸푸르 공항의 첫인상


공항에서 택시탈때 명심해야 할, 쿠폰!



통유리 너머로 열대나무가 우거진 쿠알라룸푸르 공항, 탁 트이고 세련된 느낌이다. 입국 하자마자 반드시 할 일은 쿠폰택시를 타기 위한 쿠폰을 끊는 것이다. 이를 위한 약간의 환전 필요! 말레이시아는 고정환율제로 현지 환전만 가능하다. 쿠폰 택시는 말레이에만 있는 독특한 제도로, 행선지를 미리 입력하고 정해진 요금(사람+짐)을 미리 내는, 바가지를 근절하기 위한 정책이다. 입국심사하고 나오면 바로 정면에 쿠폰 끊는 부스가 있다. 호텔명만 얘기하면 OK. 나중에 '일반'이라 쓰고 '바가지'라 읽는 택시요금과 비교해보니 3배 이상 차이 나더라. 조심할 것.


한국에서 왔다고 하니 'Samsung! Very Famous! Many Koreans here'를 외치는 친절한 택시기사 아저씨 덕분에 편안하게 호텔 도착. 우리가 3일간 묵을 호텔은 KLCC에서 10분 정도 떨어진 더블트리 바이 힐튼. 오픈한지 2년 밖에 안된 신생 호텔로, 힐튼 계열이지만 나름 부티크에 가깝다. 트립어드바이저의 2011년 트렌디 호텔 순위에서도 9위에 랭크.








더블트리 바이 힐튼의 디럭스룸

가장 특이한 점은 객실과 욕실 사이의 벽이 투명한 유리라는 것! 하지만 걱정할 건 없다. 욕실 내의 스위치 한번만 누르면 블라인드가 자동으로 내려진다. 왜 이렇게 만든 건지 참 의문이긴 하지만, 어쨌든 욕실이 환히 내다보일 때의 객실 전경이 더 그럴듯 하다.

곳곳에 걸어놓은 미술품이나 모던한 침대 디자인에서 미루어보아, 부티크 컨셉을 표방한 것이 분명하다. 5성급이지만 좀더 젊고 경쾌한 느낌이 든다. 이런 고급 호텔을 프로모션으로 10만원대 초중반이면 묵을 수 있다니, 홍콩과 싱가포르에서 불만족스러운 호텔 비용으로 시달린 직후라 그런지, 너무 비교가 된다.







크랩트리 앤 에블린의 바디용품을 세심하게 갖춰놓은 욕실도, 쿠알라룸푸르의 선명한 색감이 그대로 펼쳐진 시티뷰도 마음에 든다. 체크인할때 받은, 아직 따뜻한 김이 식지 않은 웰컴 쿠키를 와작와작 씹어먹어 본다. 무사히 도착한 스스로를 다독이며 잠시 릴랙스.


더블트리는 KLCC(쿠알라룸푸르 시티 센터, 페트로나스 타워가 있음)와 가깝다. 하지만 지도 상의 거리와 초심자의 발걸음은 일치하지 않는다. 언제나 그렇듯, 로비에서 지도 한장 받아들고, 운동화 끈을 동여매고 거리로 향한다. 친절한 말레이 사람들의 미소가 가장 먼저 나를 반긴다. 예감이 나쁘지 않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링크 수집 및 도용 절대 불허합니다. 비영리 사이트라 해도 링크수집 불허합니다.
Creative Commons License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본문에 소개한 곳의 위치에 대한 문의는 받지 않습니다.)

  1. lucy(루시) 2012.06.19 15:32 신고

    쿠폰택시는 다른곳에도 있답니다..ㅋㅋ
    바가지를 없애기 위한 방법인거 같아요~~ 우리나라처럼 딱.. 무조건 미터를 키는게 아니라..동남아는 미터기가 있음에도 꼭 협상해야 하더라구요 ㅠㅠ
    말레이시아 저도 다녀왔는데... 의외로 너무 좋았던 곳이라 이번에 다시 간답니다ㅋ

    • BlogIcon nonie 2012.06.20 10:50 신고

      아 그렇군요^^ 개인적으로는 바가지 심한 마닐라에 이런 쿠폰택시가 있으면 참 좋을듯;;;
      말레이시아, 저도 꼭 다시 가고 싶어진 나라에요:)

  2. karen 2012.06.25 14:09 신고

    9월에 여행가려는데요
    호텔 예약 어디서 하면 좋을까요>? 어디서 하셨는지 tip부탁드려요
    그리고 미터 택시..좀 자세히 알렵주심 안될까요. 더블트리까지 얼마나왔나요?
    만약 거꾸로 돌아오는날 호텔에서 공항올떄 택시는 어떻게 해야하는지..미터 택시가능한지..?

    • BlogIcon nonie 2012.06.26 09:49 신고

      호텔은 예약을 직접 한건 아니어서 딱히 추천드리긴 어렵구요.
      댓글로 어떤 분이 알려주신 건데 다음 소셜쇼핑에서 더블트리는 싸게 팔더라구요. 아직도 하는지는 모르겠네요.
      미터 택시로도 갈 수 있는데, 흥정은 사전에 확실히 하시는게 좋구요.
      호텔에서 출발하시는 경우 로비에 전날 미리 택시를 예약해두시면 좋아요.

    • karen 2012.06.26 16:58 신고

      이런 질문을 반대로 했어요..넘 정신이 없다는..
      쿠폰 택시를 의미하는거였어요. 가격은 더블트리까지 얼마정도인지..어떻게 쿠폰을 발행하는건지..또 호텔서 공항갈때는 어떻게 쿠폰 택시이용가능한건지..
      아님 돌아올때 예약을 미리하란건 어떤의미에서인지..
      다시 문의드려요~ ^^

    • BlogIcon nonie 2012.06.26 17:54 신고

      쿠폰 택시는 사진에 나와있듯이 74.30 링깃 (짐 포함)이었구요.
      올때는 미터를 타서(90링깃) 쿠폰이 가능한지는 모르겠네요.^^;

  3. 바둥 2015.08.08 22:57 신고

    다음주에 KL에 가는데 소머셋 암팡파크 1박+더블트리 2박
    이렇게 예약 했습니다.
    기대가 되네요~~` ^^

    • BlogIcon nonie 2015.08.09 12:09 신고

      드디어 KL 가시는군요! 서머셋은 더블트리 근처에 있는 레지던스지요? 어떨지 궁금한데, 즐겁게 다녀오시구 후기도 기다릴께요~:)

비밀글 (Secret)
댓글 달기 (Submi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