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ORK/단상

간만의 일기

by nonie 2009. 7. 16.



여행
이번 주말에는 조금 멀리 떠난다. 3월 이후로 서울 밖을 '자의로' 벗어난 적이 없었는데.
어쩌면 나의 푸르른 20대를 함께 했던 친구들과의 마지막 여름 여행이 될 것 같다.
오늘 하루 십수통의 전화를 걸고 받고, 문자도 요새는 너무 많이 온다. 일이 진행될 수록
기억해야 할 것들은 점점 늘어만 간다. 어쩌면 시작도 하기 전에 지쳐버린 것만 같다.
주말의 여행에서는 머리를 비우고 오는 게 최대의 목표.


체력
몸이 힘들어지면, 난 앞으로 나아갈 수 없다. 날이 더워질수록 체력의 중요성을 실감한다.
이제 점점 더 힘들어 질텐데, 과연 나의 저질체력이 얼마나 버텨낼 수 있을까.
술은 당연히 줄여야 하는거고, 잠시 중단했던 헬스도 다시 시작해야겠다.
2009년은 내게 불가능을 넘어서는 해다. 생각해보면 고비가 찾아오기도 전에 뒷걸음질쳤던
적이 많았다. 이젠 물러설 수도, 물러설 곳도 없다. 몸도, 마음도 튼튼해져야 할 하반기.


후회
서로가 후회하고 있다는 사실 따위는,, 굳이 확인하지 않아도 되는 것이었는데. 
어쩌겠어. 나야 지난 일이니 X밟았다고 쳤지만. 그렇지만 니가 잃은게 뭔지는 잘 모르겠다.
한가지 확실한 건, 난 이미 트라우마에서 벗어났고, 넌 아직도 허우적대고 있다는 것뿐.
(차라리 소쿨한척 하지나 말지 그랬니. 안쓰럽더라)







'WORK >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뒷말, 주인공  (2) 2009.07.26
회사, 노래  (0) 2009.07.25
간만의 일기  (5) 2009.07.16
nonie의 미투데이 - 2009년 6월 12일  (4) 2009.06.13
더이상 이땅에 자유는 없다  (0) 2009.06.04
▶◀ 추모행렬 속에서  (2) 2009.05.29

댓글5

  • BlogIcon 김상훈 2009.07.16 21:50

    여행이라니......좋으시겠어요

    6년동안 여행을 못가본 저로서는 마냥 부러울 뿐이네요......ㅠ.ㅠ;;;

    근데 여행은 어디로 가셔요???
    답글

    • BlogIcon nonie 2009.07.17 10:18 신고

      아...^^; 외국여행 아니에요~ 그냥 국내여행인데
      친구들과 여럿이 같이 가요~ 상훈님도 올 여름에는 가까운
      곳이라도 어떠세요~

    • 김상훈 2009.07.18 22:59

      저는 가평으로 약속이 잡히긴 했는데, 또 일정이 힘들게 되서 ㅈㅈ쳤어요ㅠ.ㅠ;;;

    • BlogIcon nonie 2009.07.19 20:37 신고

      오...저 방금 가평 다녀오는 길인데 ㅋㅋㅋ

    • 김상훈 2009.07.29 13:58

      부럽네요...
      전 언제쯤에야 여행을 갈 수 있을런지요 ㅠ.ㅠ;;;

      다음번에 nonie님 여행에 한 번 껴주세요^^